평화나무

6.25노래가 김대중, 노무현 정권 10년간 금지곡이었다? 

공식기록 없는 가짜뉴스 수년째 재탕 삼탕

 

6.25 전쟁 발발 69주년을 맞아 SNS상에서는 6.25 노래가 김대중, 노무현 정권 10년간 금지곡이었다는 내용의 가짜뉴스가 재탕 삼탕 되고 있다. 

 

아아 잊으랴, 어찌 우리 이 날을 ...
 
우리 586세대가  학교에서 배우고 6.25 때마다  불렀던  이  "6.25의 노래"가  
김대중, 노무현 정권  때 10년간  금지곡이  되었고 , 
그래서 우리 자녀들이 이 노래를 모르고 있다는 사실을 오늘에야 알았습니다. 
참으로 많은 것들을 생각해보게 되는 대목입니다 .
 
"6.25 의 노래"는 지금의 30 대 이상이라면 초등학교 시절부터 자주 부르던 노래 였습니다.
특히 매년 6 월 달이 되면 선생님의 반주 소리에 자주 따라서 부르곤 하였습니다.
북괴 김일성이 스탈린의 사주를 받아 일으킨 6.25 전쟁은 36년간의 일제강점기 시절보다
더 많은 고통들을 우리 민족에게 안겨줬으며 , 조국의 산하를 피로 물들고 , 벽돌 한 장까지
온전치 파괴한 잔혹한 역사의 한을 잊지 않게 만든 노래 입니다 .
그런데...김대중, 노무현정권은 이 곡을 10년간 금지곡으로 지정한 것도 모자라 ,
그  가사까지도  아래와  같은  황당한  내용으로 바꾸어  놓았는데, 이승현 조갑제닷컴
회원 논객께서 지적해주신 그  내용과  문제점을  아래에 스크랩해  봅니다.
참고로 “6.25의 노래”의 원 가사는  본 글의 말미에  게재합니다. 

 


6.25노래 김대중,노무현 정권 10년간 금지곡이었다? 

 

관련 내용이 올라온 블로그들을 살펴보면 일부 ‘6월 26일 FMTV경북총국에서 보도한 자료에 따르면’이라고 출처가 표기돼 있다. 

 

해당 기사는 FMTV 경북총국 보도부 기자가 쓴 기사다. 제목은 안동 6.25전쟁 62주년 기념식 개최로 2012년 6월 26일 등록됐다. 기사는 ‘"아~아 잊으랴 어찌 우리 그날을~" 김대중 전 대통령부터 노무현 전 대통령 정권까지 10년간 금지곡이었던 6.25노래 첫 소절이다’라고 관련 내용을 언급하고 있다. 

 

<평화나무>가 해당 기사를 작성한 기자에게 ‘김대중, 노무현 정권 10년간 6.25노래가 금지곡이었다’는 내용을 들은 출처를 확인해 보았다. 기사를 쓴 담당 기자는 “오래 전 기사라 기억은 잘 안나지만 안동시였던 것 같다”고 말했다. 

 

그러나 안동시에서 배포된 보도자료 중 관련 내용은 찾을 수 없다. 6.25행사 관련 보도자료는 행사 개요 정도만 적혀 있을 뿐이었다. 안동시 관계자도 “안동시에서 나온 말이라는 건 근거가 없는 것 같다”며 “기자가 붙인 말인 것 같다”고 되받아쳤다. 

 

뿐만아니라 노무현 정권 시절이었던 2005년 6월25일 열린 5.25전쟁 제제55회 기념식 기사를 살펴봐도 당시 식순에 ‘6.25 노래합창’이 버젓이 있었음을 알 수 있다. 

 

공식적인 기록을 찾아볼 수 없는데도 ‘김대중, 노무현 정권 10년간 6.25노래가 금지곡 이었다’는 가짜뉴스는 수년째 SNS상에서 반복 재확산 되는 셈이다. 


 

6.25노래 개사됐다? 

 

SNS상에서는 6.25노래가 ‘김대중 전 대통령의 추모 시인 ‘별이 되신 님이시여!’ 지은 심재방 시인이 개사한 신 6.25노래로 바뀌었으며 1절에는 북괴군이 남침했던 내용 대신 남북한이 서로 총칼을 들이대었다는 정황만 설명하고 있다고 지적하고 있다. 또 2절에서는 6.25 전쟁의 책임은 북한이 아니라 외세에 있음을 암시하고 있다고 주장하고 있다. 아울러 이러한 가사 내용으로 6.25 전쟁을 설명할 수 있겠느냐고 묻고 있다. 

 

6.25노래.png

                      (출처= 블로그) 

 

공식기록 외 노래개사는 시대에 따라 작사가에 따라 얼마든지 이뤄질 수 있다고 판단된다. 

 

그렇다면 국가기록원 자료에는 어떤 가사가 올라와 있을까? 박두진 작사, 김동진 작곡의 원곡이 올라와 있다.

 

국가기록원2.jpg

 

6.25전쟁을 바라보는 견해문제는 차치하고 ‘김대중, 노무현 정권 10년간 6.25노래가 금지곡이었으며 개사됐다는 내용은 완벽한 가짜뉴스로 확인됐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8 문래동 붉은 수돗물 난민 탓?... 기사 삭제에도 블로그 통해 유통 file 평화나무 2019.07.05 89
» 6.25노래가 김대중, 노무현 정권 10년간 금지곡이었다?  file 평화나무 2019.06.25 1066
16 일본 여행 수요 감소와 경제의 상관관계는? file 평화나무 2019.06.21 101
15 文케어 2년, 중소 병원이 쓰러진다? file 평화나무 2019.06.20 581
14 가짜뉴스 유통창구로 활개치는 인터넷 신문 제재 필요 file 평화나무 2019.06.20 250
13 정부의 '코드연구' 압박에 국책연구원 탈출한다?  file 평화나무 2019.06.05 197
12 미·중 무역분쟁 소용돌이 속 가짜뉴스도 시끌 file 평화나무 2019.06.03 355
11 “미국서 종교인 과세 선택사항" 이라는 전광훈 목사 주장 따져보니... file 평화나무 2019.05.17 1292
10 언론소비자의 기사 팩트체크 요청은 무례한일인가 file 평화나무 2019.04.26 1809
9 수제화산업 어려움마저 노조혐오로 왜곡보도한 조선일보 file 평화나무 2019.04.20 1133
8 도 넘은 가짜뉴스에 엄정대처 필요 file 평화나무 2019.04.10 1709
7 강원 산불이 '탈원전' 탓? file 평화나무 2019.04.07 1579
6 재난에까지 '색깔론', '심판론' 난무 1 file 평화나무 2019.04.06 1077
5 국가교육위원회 설치는 좌편향 교육정책 굳히기라고? 평화나무 2019.04.04 824
4 창원성산 보궐선거 선거법 위반에 가짜뉴스도 범람 file 평화나무 2019.04.01 439
3 정부가 유튜브 통제한다? file 평화나무 2019.03.29 1343
2 대한항공 경영공백 우려하는 언론 호들갑 우려된다 평화나무 2019.03.28 122
1 '기독교 흑역사' 감추기...국민일보는 자성하십시오 file 평화나무 2019.03.28 322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이메일 로그인

이메일 로그인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